Untitled Document
     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   
 

 
  Total : 313|  방송 (31)  |  영화 (95)  |  드라마 (58)  |  팬클럽 (10)  |  매거진 (45)  |  라이프 (15)  |  연예 (59)  |
 

글 내 용 보 기

 
김승우 “이 나이에 액션신 직접 소화 그건 외로운 싸움이었다”
 
   이명주  ( Date : 2011-04-07 16:24:11, Hit : 1084, Vote : 46 ) 




[스포츠동아]

■ 영화 ‘나는 아빠다’서 첫 악역 도전 김승우

‘나는 아빠다’,

‘나는 가수다’ 패러디?

우리가 원조인데…하하

딸죽음 앞둔 아빠의 절박함

두 아이 둔 아빠로서 이해


14일 개봉하는 ‘나는 아빠다’(감독 전만배)는 김승우의 절치부심이 깃든 영화다. 지난해 전쟁영화 ‘포화속으로’에 출연했지만 그것은 차승원·권상우와 공동주연을 맡았던 작품. 이에 비해 ‘나는 아빠다’는 2006년 ‘해변의 여인’, ‘연애 그 참을 수 없는 가벼움’ 이후 햇수로 5년 만에 자신의 이름을 내건 주연작이다.

● 첫 악역이자 첫 부성애 연기

‘나는 아빠다’는 김승우의 첫 악역 도전으로 기억될 영화다. 그가 맡은 비리형사 한종식은 법보다는 사리사욕이 먼저인 인물. 물론 그렇게 사는 이유는 있다. 심장이식을 받아야 하는 어린 딸 때문이다.

“지금껏 해보지 않은 역할이라 재미있을 것 같았다. 또 아빠 역할이니 진짜 아빠인 내가 하면 괜찮지 않을까. 시나리오 단계에서 제목은 ‘놈의 역습’이었다. 지난해 6월 첫 리딩 때 ‘나는 아빠다’라는 제목으로 바뀌었는데 우리가 ‘나는 가수다’ 보다 먼저다. 하하.”

한종식은 원래 시나리오에서는 철저한 악역이었다. 그런데 그 옷을 김승우가 입으면서 이해 가능한 인물로 바뀌었다. 반면 액션 장면은 한층 세졌다. 달리고 싸우는 숱한 액션 장면을 모두 직접 소화했다. 촬영 때 다친 어깨는 지금도 재활 치료 중이다. 옷을 갈아입을 때 팔을 제대로 올리지 못할 정도다.

“남자 배우라면 누구나 할 수 있을 정도인데 남자 배우치고 저는 나이가 많으니까. 하하. 인물들이 따로 개인적인 사연을 만드는 이야기라 외로운 싸움이었다. 촬영 마지막 날 소주 한 잔 같이 나눌 동료나 선배가 없었다. ‘포화 속으로’ 촬영장은 예비군훈련 같았는데….”

딸의 죽음을 앞둔 영화 속 아빠의 절박한 상황도 두 아이를 둔 자신을 불편하게 했다. “세상 모든 아빠들은 다 똑같은 마음”이라는 그는 “한종식을 다른 유부남 배우들이 연기했어도 나와 같은 마음이었을 것”이라고 했다.

● 작품 끊겼던 시기 “당황스러웠고 무서웠다”

남부러운 가정을 꾸린 김승우와 아내 김남주에게 2009년은 잊을 수 없는 해이다. 상반기에는 김남주가 ‘내조의 여왕’으로 제2의 전성기를 맞았고 하반기에는 김승우가 ‘아이리스’로 소위 대박을 터트렸다. 본인도 2009년을 “터닝 포인트였던 해”라고 말하지만 그 기회를 맞기까지 보낸 2년의 시간은 혹독했다.

“자의반 타의반 쉬었던 게 맞는 표현 같다. 첫 째가 태어날 때는 영화 세 편을 연속해 찍다보니 일주일 밖에 곁에 있지 못했다. 둘째 임신 소식을 알자마자 꼭 옆에 있어줘야겠다고 했는데 시간이 흐르다보니 어느 순간 작품이 들어오지 않았다. 아내도 출산하고 광고도 거의 다 끊겼고. 둘 다 무직상태였다. 처음엔 당황했고 과장을 조금 보태면 무서웠다.”

김승우는 “그 시기를 겪어낸 건 순전히 운”이라며 “내 편이 있으니 아내와 저 모두 이겨낸 것 같다”고도 했다.

‘나는 아빠다’를 시작으로 올해 그는 무척 바쁘다. 진행 중인 KBS 2TV 토크쇼 ‘승승장구’ 진행을 계속하면서 5월부터는 MBC 월화드라마 ‘미스 리플리’(극본 김선영·연출 최이섭·가제)로 시청자를 찾는다. 10년 간 멜로 연기와 담을 쌓고 살았던 그가 오랜만에 도전하는 사랑 이이기다. “한창 멜로를 많이 했지만 영화 ‘남자의 향기’ 이후 거의 10년 동안 멜로는 안했다. 지쳤고 지겹기도 했다. 이젠 내 나이에 맞는 사랑이야기면 하고 싶은데 ‘미스 리플리’는 지금 내가 보여줄 수 있는 사랑이다.”

이해리 기자 (트위터 @madeinharry) gofl1024@donga.com

사진|임진환 기자 (트위터 @binyfafa) photolim@donga.com



이전글 & 다음글

   '미스 리플리' 김승우, 아내 김남주와 '1등 부부' 등극!

Master

    김승우 “대 놓고 아빠 역은 처음, 반가웠다”

이명주

   
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PΙΝΦΚΨΦ™